본문으로 바로가기

요즘 초보 햄톨 부부의 삶

category 일상생활/끄적거림 2009.08.22 03:12

   남편의 건강은 부부생활의 최우선 조건!  
 

햄톨이들은 항상 비만으로 키워질 위험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게 뭐 산책을 시킬 수 있는 것도 아니고, 햄스터볼이라는것도 사람이 강제로 굴려버리면, 햄스터는 사람을 무서워하게 되거든요. 물고. 도망다니고. ^^. 근데 우리 다가는 그런 면에서는 뭐 걱정 안 해도 될 듯합니다. 요즘 부쩍 쳇바퀴 무한 질주를 즐기는 중이거든요.



역시 운동은 달리기가 최고야. 내 가정은 내가 지킨닷.... 이라는 강직함이 보이지 않나요^?^  햄스터 부부들을 관찰해보니까. 사람이랑 똑같이 둘 사이의 궁합은 정말 중요한듯합니다. 아빠 햄스터 하나 잘 두면, 엄마 햄스터가 출산 후 힘들어할 때, 자기 볼주머니 속에서 예쁘게 껍질 벗겨서 보관중이던 해바라기씨를 와이프앞에 놔두고, 엄마햄스터가 물먹으로 가거나 지쳐서 잠들어 있으면, 눈도 못 뜬 아가 햄스터들이 어디 함부로 나다닐까바 물어다 제자리에 놓거든요. 근데, 이 아빠 햄스터가 제 역활을 못하면 엄마햄스터는 아가들 젓물리랴 아빠로 부터 아가들을 보호하랴 지쳐 가는게 눈에 보이기까지 합니다. 이번 '다가'와 '초롬' 부부는 어떨지 참 궁금합니다.^^.

   초보 부부 아직은 합격!!!  
 

예네들 일단 금술이 좋아요.ㅎㅎ. 싸우는 소리도 안들리고 잘 붙어 다니지요.

 
초롬이도 다가의 무한 질주가 시끄러웠는지 아예 남편을 조용히 시키는 한 방법으로 쳇바퀴위에서 잠들어 버렸네요^^. 보통 사이가 나쁜 햄스터들은 저런 경우 쳇바퀴를 좋아하는 햄스터가 침입자(^^)와 싸움이 일어나거든요. 그래도 나이차이가 좀 나는 아내라서  그런지 조용히 옆을 지키고 있네요. (아참 동영상 재생중 들리는 이상한 소리는 실험실 후배의 목소리입니다. 제 목소린 그 놈보다는 좀 곱지요...ㅋㅋ^^)

   요즘 !!!  
 

요즘 또 제가 질풍노도의 시기를 겪는 모양입니다. 얼마전에 서울에서 실험실 선배 한 분이 내려왔지요. 이곳에서 저와 함께 석사를 마치고, 서울대학교로 박사과정을 간 선배입니다. 이제 학위를 땄다고 하네요. 올 8월에.... 원래 사람이라는 것이 그 물에서 잘 놀고있으면 견딜만한데... 주위에 성공한 사람을 만나면 좀 위축되는 모양입니다. 앗 혹시 오해하실까바... 그분의 노력과 열정을 부러워한다는 것이지요... 단순히 졸업자체가 아니라... 그래서 마음을 또 굳건히 합니다. 남자가 가장 초라해 보일때는 자신감이 없어 보일때라고 하지요. 사실 이럴때는 어디 나가기 싫어지거든요. 주어진 시간은 얼마 없지만 저 역시도 뭔가 아름다운 결과를 만들어야지요^^. 이제 저도


이렇게 좀 더 먼 곳을 바라봐야지요...^^ (아 쟤네들은 제가 예전에 키웠던 토끼들입니다.^^)



이전 햄스터 관련 이야기들 ~~!!

[일상생활/추억거리] - 햄스터 케이지 구입시 주의사항
[일상생활/추억거리] - 아기 햄스터 사람 손 적응시키기...^^
[일상생활/추억거리] - 햄톨이 화해시키기... 에휴~
[일상생활/추억거리] - 햄톨가족 생존기
[일상생활/추억거리] - ▶◀ 갑작스런 이별... 도대체 왜...
[일상생활/추억거리] - 이별과 또 다른 시작...
[일상생활/추억거리] - 부모로부터 독립~~
[일상생활/추억거리] - 고달픈 부모의 삶...
[일상생활/추억거리] - 아기 햄톨이 3형제
[일상생활/추억거리] - 햄스터들의 재롱이 쟁탈전
[일상생활/추억거리] - 햄스터 볼 처음 경험한 날...
[일상생활/추억거리] - 햄스터 이름짓기 포기^^
[일상생활/추억거리] - 햄스터 손바닥 적응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아서 2009.08.22 03:33 신고

    흐.. 다가는 언제 저랑 한번 만나서 운동을 테마로 토론 좀 해야겠네요.
    토끼처럼 먼 곳을 보시는 건 좋은데.. 쟤들처럼 다크서클이 생기지 않게 주의하세요 ㅎㅎ

  2. BlogIcon White Rain 2009.08.22 07:43 신고

    햄톨보다 토끼가..토끼가 너무 귀엽고 앙증맞아요. 햄톨 부부는 그런데 혹시 권태기 아닌가요? 왜 저는 그렇게 느껴지는지..ㅋㅋ 신혼인데도 권태기 같다는...서로 좋아해서 사는 게 아니라 정략 결혼이라 그런 걸까요?

  3. 영웅전쟁 2009.08.22 16:03 신고

    연구실인가요?
    댁인가요?
    뭔 뜬금없는 질문이냐고요 ㅎㅎㅎ
    에어컨 사건이 기억나 ㅋ
    아직 못 고치고 있다면
    엄청 재네들 고생할것 같아 ㅋ
    잘보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주말인데 특별한 게획은 있으신지요?
    잘 보내시길 빌면서...

    • BlogIcon PinkWink 2009.08.23 00:30 신고

      ㅎㅎ.. 에어컨이 우여곡절끝에 고쳐지긴했습니다...^^
      요즘은 제가 하도 에어컨을 틀어서
      오히려 동면하는게 아닌가하고 걱정합니다.^^.

  4. BlogIcon Channy™ 2009.08.23 00:37 신고

    동영상 보니 운동 정말 열심히 하고 있네요 ㅋㅋㅋㅋㅋ
    본받아야겠어요^^;;

  5. BlogIcon Gadgeteer 2009.08.23 02:48 신고

    에공 햄톨 녀석들 너무 귀엽네요^^

  6. BlogIcon Alley 2009.08.23 15:36 신고

    안녕하세요..^^ "Catour 떠나자" 블로그 주인입니다.
    (필명때문에 햇갈리실 까봐 소속부터 밝힙니다..ㅋㅋ)

    먼저 재미없는 여행기에 늘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과연 유럽여행기를 언제쯤 다 포스팅 할 수 있을지 막막하기만 합니다. -_-^

    대학원 생활이란게 팍팍하게 마련인데 애완동물도 키우고 참 부지런 하시네요. 게다가 각종 강의포스팅까지 하시니 대단하십니다.

    질풍노도의 시기는 꼭 10대에만 겪는 것은 아닌듯 합니다. 다들 자기 나이에 맞는 나름의 폭풍을 가슴속에 품고 사는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그것이 우리를 채찍질 하는 힘이 아닐까 싶어요.

    이제 방학도 끝나가네요. 지도 교수님께서 늘 하시던 말씀이 대학원생에게 방학은 연구에 집중할 수 있는 천금같은 시간이고 방학을 이용해서 연구결과를 뽑아내야 한다고 늘 강조하셨어요. (이거 너무 부담되는 소린가요?)

    좋은 결실 맺으시고 파이팅 하세요~

    • BlogIcon PinkWink 2009.08.24 01:08 신고

      ㅎㅎ 귀국하신지 얼마나 되었다고 제 블로그에까지 살짝 방문해 주시다늬요...ㅎㅎ 적응기가 좀 필요하실 텐데...^^. 그런가요? 질풍노도는 그냥 수시때때로 찾아오는 건가요...ㅋ^^ ㅎㅎ 아쉽게도 방학이 끝나가자나요^^ㅋㅋ

  7. BlogIcon 아이미슈 2009.08.24 00:37 신고

    잘 적응하고 있다니 너무 다행인걸요..
    근데 토끼 쟤네들 너무 이쁜데요..지금은 ? 없나요?

    • BlogIcon PinkWink 2009.08.24 01:09 신고

      네... 당시 제가 실험실 최고 선배이긴 했지만... 그래도 토끼 쟤네들이 냄새가 좀 나거든요... 그래서 키울수가 없더군요... ㅎㅎ^^

  8. BlogIcon 그레이구름 2009.08.24 09:53 신고

    그러면 .. 햄스터도 지 새끼는 안 잡아 먹나요??? +_+

    • BlogIcon 그레이구름 2009.08.26 09:56 신고

      아니 .. 부성애 말이 나오길래... 원래 햄스터들이 지들끼리 잡아먹잖아요.. 지 새끼는 안 잡아 먹나.. 요런 말이죠 ;;

    • BlogIcon PinkWink 2009.08.26 12:07 신고

      햄스터의 그와 같은 버릇은 사실... 좀... 사람을 놀라게 하긴하지요..
      뭐 제 경험으론.... 어느정도 예방할 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실제 처음 키우던 그때를 빼면 전 한번도 경험한적이 없거든요.
      그리고 그것도 어떤 뭐.. 자연의 법칙이겠지 하고 생각하는편이긴합니다만.. 사실.. 그걸 직접경험하면 충격이 좀 오긴 하지요.

  9. BlogIcon 부스카 2009.08.24 15:34 신고

    오~ 햄스터 수컷도 그렇게 암컷에게 헌신적으로 봉사하는 녀석이 있나 보군요. 예전에 제가 키웠던 햄스터 부부는 새끼들 질러놓고는 숫놈이 내 몰라라 하고 전혀 신경을 안 쓰길래 햄스터는 원래 그런 줄 알고 있었습니다. ^^

    쳇바퀴 돌아가는 소리가 시끄럽다고 아예 그 위에서 암컷이 잠들어버렸다는 대목에서 웃음이 나네요. ^^

    • BlogIcon PinkWink 2009.08.25 00:10 신고

      그게... 저도 좀 이상하긴합니다만...
      뭐... 사람도 찰떡궁합이라는 것이 있으니...
      쟤네도 그런게 있을지 누가압니까...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