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눈이 엄청 오던 13년 12월 13일 오후 3시 33분~~~ 아가 미바뤼가 태어났지요.[바로가기] 그렇게 태어나서 벌써 1년이 될려고 합니다. ㅎㅎ. 당연한 이야기지만 14년 12월 13일이 첫 생일... 돌이 되는 거죠^^. 그런 아가 미바뤼의 첫 생일을 위해 한복을 준비하고 있었는데요. 그 중요한 한복을 우리 부부가 결혼 한복을 했던 청담동의 한아름 우리옷 [바로가기]에서 하기로 했답니다. 아무래도 결혼부터 아가 돌까지 봐주신 청담동 한아름 우리옷 사장님도 신경을 많이 써주셨죠~~~^^



물론 언제나 그렇듯.... 한아름 우리옷에 가면 지 집인냥 응가도 하고 한숨 잠도 자는 아가 미바뤼입니다.ㅠㅠ. 그런데 저 전기 매트가 따뜻해서~~~ 저도 자고 싶었습니다.ㅠㅠ.




일단 오늘 입어줄 두 벌의 옷입니다. 응??? 여자아이 옷과 남자아이옷이지요... ㅎㅎㅎ. 뭐 사장님 아이디어인데 좋을듯 합니다. 남자 아기 옷도 한번 입어보는게 말이죠~~^^.




장난치고 놀다가도 또 칭얼대기도 합니다.ㅠㅠ. 아마 잠도 들깨고, 또 배도 고프고~~~^^ 했던 모양입니다.



오호~~ 어떤가요??? 괜찮죠? ㅎㅎ



헉... 평상시 아가 미바뤼에게서는 볼 수 없는 청순한 느낌마저 나타납니다.~~~^^



잘 나왔어요~~~^^ 이뻐요~~~~^^



남자 아기 옷입니다. 킁킁~~ 생각보다.... 너~무... 잘 어울립니다.ㅠㅠ. ㅎㅎㅎ



물론 아가 미바뤼에게는 먹을거 외에는 관심이 없지만 말이죠...ㅎㅎ



저렇게 유아용 쌀과자를 또 먹고 있네요.~~ 그 옆에 절구통 인형과 왠지 잘 어울리는건 뭘까요~~~^^




오늘~~ 드디어 아가 미바뤼의 첫 생일용 한복이 이렇게 완성되었네요...^^ ㅎㅎ... 좋은 느낌입니다.~~ 아주아주 마음에 든답니다. ~~ 이제 아가 미바뤼가 한복입고 뛰어 다닐 일만 남았어요~~~. 더불어 항상 청담동 한아름 우리옷에 갈때마다 사탕을 모조리 주서먹어서~ 죄송스럽습니다.ㅠㅠ.^^ 마지막으로 오늘의 베스트컷 하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4.11.17 08:13 신고

    너무 예쁘게 나왔네요~~ 우리아이들 어릴때가 생각나네요~~동화같은 사진들이네요

  2. BlogIcon 워크뷰 2014.11.17 11:49 신고

    아기가 한복을 입으니 더욱 예쁩니다^^

  3. BlogIcon 세상속에서 2014.11.17 14:51 신고

    아기한복 참 예쁘네요.
    아기도 넘 귀여워요.

  4. BlogIcon 양군! 2014.11.18 07:02 신고

    생일 한복 귀여운 아가가 입으니 더욱 빛이 나네요 ^^

  5. BlogIcon 여행쟁이 김군 2014.11.19 01:16 신고

    너무 귀엽고 아름답네요!
    우리 것이 좋긴 좋네요 !
    잘 보고 갑니다
    좋은 꿈 꾸시길

  6. BlogIcon 악랄가츠 2014.11.19 04:31 신고

    꼬까옷이 정말 예쁘네요! ㅎㅎ
    아무래도 모델이 훌륭해서 그런거겠죠?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