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생활/역사이야기

고대의 신기한 물건들


이 글은 단지 미스테리한 고대 유산들중 몇몇을 소개하는 글입니다. 이 글이 어떠한 종교적 이유로 지지혹은 반대받는 것을 원하는 것이 아니며, 주로 인용하는 한스 요아힘 칠머의 저서인 진화, 혹은 치명적인 거짓말이라는 책 또한, 저자의 주장을 지지하는 것이 아닌 단지 인용일 뿐임임을 미리 밝힙니다.


고대 이라트에는 건전지가 있었다?
1936년 이라크의 바드다드에는 대략 15cm 길이의 특이한 꽃병같은 것이
 


발견되었답니다. 그 안에는 구리 실린더가 역청에 담겨있었다고 하는데요. 그 구리 실린더안에는 다시 아스팔트코르크로 절연된 철 막대기가 하나 있었다고 하네요.


그런데 이게, 건전지라는 것이 밝혀졌답니다. 호오?


대략 1.5V정도의 전압이 걸리더라고 하는데요. 일단 고대 기록을 토대로 조사하면 금도금과 은도금을 위해 사용되었다고는 합니다. 그래도, 기원전 몇 천년전인 고대 메소포타미아 문명때에 이미 건전지를 만들어 사용하다니 참으로 대단합니다.

고대 이집트에는 전등이 있었다?
역시 고대 이집트는 여러 신화와 미스테리한 일이 참 많은 것 같습니다. 이집트의 덴데라(Dendera)의 하토르(Hathor) 신전


 지하실에는 특이한 벽화가 그려져 있는데요.


이 그림이 마치 전구처럼 생겼다고 말하면 너무 비약이 큰가요?^^ 그런데 저만 그랬던 것은 아니었구요. 크라사(Peter Krassa)와 하벡(Reinhard Habeck)이라는 사람들이 기술적으로 복원을 시도했다고 하는군요.


일단 A에 빛이 있다고 해두죠. 그리고 유리관 D가 점점 진공상태가 되어가면 줄의 빛(E)이 그 유리관 전체에 가득 차게 된다고 하는 군요. 문제는 크라사와 하벡은 A에 배출펌프를 달아 유리관을 진공상태로 만들었다고 하는 데요. 그게 고대에 어떻게 구현했는가가 의문이라고 하는군요. 

그럼 왜 위 그림을 전구라고 생각하는 걸까요?. 그건 하토르의 신전 지하의 통로나 벽 어디에도 기름 램프나 횃불의 잔해를 발견할 수가 없기 때문이랍니다. 공식적으로 학계에서는 외부에서의 빛을 여러개의 거울을 이용해 신전 지하로 빛을 보냈을거라고 하는데요. 실제 그런 용도로 사용한 듯한 거울의 흔적들도 발견되는 모양입니다만... 거울만으로는 부족하다고 하는군요. 혹시 고대 이집트인들도 건전지를 만들 수 있었던 것은 아닐까요? 그렇다면, 가뿐이 저 전등을 가동시켰을텐데요..^^

고대 이집트인들은 헬리콥터나 잠수함을 알고 있었다?
뭐 제일 황당한 말일듯 한데요...^^. 아비도스(Abydos)의 세토스(Sethos) 신전에는 오늘날의 헬리콥터나 탱크, 잠수함과 너무도 닮은 그림이 있다는 군요. ㅎㅎ 이 부분은 노코멘트...



반응형
  • babookao 2009.08.02 09:00

    음...........맨마지막은 노틸러스호가 아닌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8.02 13:30

    우왕 정말 신기한 물건이 많이 있네요!
    재밌게 보구 갑니다^^

  • BlogIcon 외게인 마틴 2009.08.02 13:54

    아... 오파츠로군요.
    우리 문명속에도 숨은 이야기와 비밀이 참 많을 건데
    언제쯤이면 밝혀지게 될까요?

    그러고보니 RSS 등록이 안되있었나 보네요.
    모셔갈께요.

  • BlogIcon White Rain 2009.08.02 16:55

    정말 마지막 사진을 보고...참 많은 상상을 했습니다. 정말...정말 ...그들은 알고 있었을까요?
    아무리 상상력이 뛰어나다고 해도, 본 적이 없는 걸 새기기엔 힘들 텐데 말입니다.

  • BlogIcon 아이미슈 2009.08.02 18:11

    아마도 우리가 모르는 엄청난 일들이있었을듯...
    요한게시록에 나오는 글들을 읽어보면 그당시 사람들 눈에 이상하게 보인것들이
    지금 현재 있듯이.....
    외계인들이 그때와서 살짝 간보고 간듯한 느낌이 듬..ㅎㅎㅎ

    • BlogIcon PinkWink 2009.08.03 00:13 신고

      음... 걔네들 이왕올꺼면
      살짝오지말고.. 좀 팍 와서.. 확실히 가르쳐주고 갈것이지..ㅎㅎㅎ
      그러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ㅎㅎ

  • BlogIcon 엘고 2009.08.02 23:49

    정말 사라진 문명속에서 우리가 모르던 발달된 분야가 충분히 있을거같아요~~
    다시순환하듯 현실에서 발명된것일수도 있겠네요^^

  • BlogIcon 검도쉐프 2009.08.03 02:43

    인류가 지금은 모르고 있는 사실들이 있을 수도 있겠군요.
    이런 이야기들 너무 흥미진진해요. ^^

  • 영웅전쟁 2009.08.03 14:21

    미적분학 뿐만 아니라... 이런 포스팅도...
    그참 지구상에 일은
    모르는 일이 너무 많아요 ㅎㅎㅎ
    좋은 글과 잘보고갑니다.
    고맙습니다.
    이번주도 멋지고 행복한 한주 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PinkWink 2009.08.04 01:11 신고

      넵.. 멋지고 아름다운 한 주가 되어야지요... 꼭~~~
      미적분학도 좋지만...ㅎㅎㅎ
      이런 종류의 글들도 저욱 좋은데요.. ㅎㅎㅎ

  • BlogIcon lantian 2009.08.03 23:17

    그래서인가 봅니다. 외계문명 등이 나오는 이야기에 어김없이 이집트 피라미드 등이 한번씩 나오는 걸 보면~ ^^
    신기할 따름이죠.

    • BlogIcon PinkWink 2009.08.04 01:12 신고

      그러게요.. 이집트문명은 너무도 신기하지요...
      안타까운건 우리 문화도 분명 신기한 것이 있을텐데...
      보존의 안타까움이.. 크헉~~~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9.08.04 11:20

    옛 사람들은 참 현명하죠..
    학창시절 수학자, 과학자들을 미워했던 기억이 납니다.
    그 사람들이 조용히 살았다면 내가 지금 이고생을 하며 공부하지 않아도 될텐데!! 하고 말이죠. 낄낄

    • BlogIcon PinkWink 2009.08.04 12:39 신고

      ㅎㅎ.. 그래서 우리가
      이렇게 인터넷으로 대화도 가능한것이라고...
      그 사람들을 살짝 귀여워해주죠뭐... ㅎㅎㅎ
      그 분들도 분명 하늘나라에서
      우리가 이렇게 고생하는걸 보면
      뭐 느끼는게 있을겁니다.. ㅎㅎㅎ^^

  • BlogIcon 라라윈 2009.08.10 06:21

    정말 고대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너무나 궁금해집니다..
    진짜 헬리콥터와 잠수함도 있었을 것 같기도 하고,
    그보다 더 발전된 어떤 것도 있었을 것 같기도 해요~ +_+

  • 첫방문 2011.12.06 17:09

    3년뒤에 저는 이글을보네요. 참고로 제 졸업논문이랑 겹치는게 있네요. 전자재료중에 압전체라는게 있는데(라이터사용되는) 화강암을 이용하여 이와같은 효과를 낼수있답니다. 여기서 질문: 피라미드는 화강암으로 되어있습니다.이 피라미드가 만약 힘(에너지)를 받으면 전기가 발생할까요?

    • BlogIcon PinkWink 2011.12.07 13:30 신고

      오오.. 화강암이 그런 성질도 있군요.
      피라미드도 그럼 거대한 .... ㅎㅎㅎㅎ
      시간날때 상상의 나래를 한번 펴봐야겠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