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아가들은 참 빨리 자라는 것 같아요.. 아가미바뤼가 벌써 18개월이 되었다는 것을 믿기도 어려운데... 또 옷이든 신발이든 금방금방 안 맞는 듯 해요ㅠㅠ.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가 미바뤼의 엄마~~ 즉.. 저의 와이푸님께서는 좀 비싼 금액이긴 한데 신발 하나를 아가 미바뤼에게 주고 싶어... 고민 고민을 했지요.. 하필... 관심이 가는 제품이 국내에서 잘 안 구해지더라는 문제까지 같이 고민하게 된 것이지요... 또 하나의 고민은 미니 멜리사의 국내 최소 사이즈가 아가 미바뤼가 신어야할 사이즈보다 한 단계 크다는 것도 또 고민이었지요...ㅎㅎ. 이럴때는.. 역시 직구가 답이지요^^



네~~ 바로 아마존입니다. ㅎㅎ. 와이푸님께서 관심을 가진 신발은 미니 멜리사라는 제품입니다. 아마존 판매가가 거의 60달러인것으로 보아 확실히 싼 신발은 아닙니다만... 뭐 어떻습니까... 하나 정도는 아가 미바뤼에게도 좋겠지요...   그게 도착했네요... 비행기를 타고... 그 멀리서 아가 미바뤼에게~~~



아가들 세상에서는 명품인가 봅니다. 가방도 따로 있네요.. mini melissa라고 선명하게 적혀 있네요... 



이게 신발에서 딸기향이 나는게 특이하네요... ㅎㅎ. 거기다가 엄청 부드럽네요... 아가들 발 보호에도 좋을 듯 합니다.



안녕~~~~ 신데렐라의 구두는 아니라도.. 아가 미바뤼의 슈즈~~쯤 되겠습니다.^^



뭐~ 물론 지금은 뽀로로에 관심을 가지고 있지만 말이죠^^



흠.. 절대 신발이 작은게 아니고... 또 절대 아가 미바뤼의 종아리가 큰게 아니라~~~ 그저 카메라 각도의 문제입니다. ㅎㅎㅎ. 그냥 그런걸로 하죠... ㅎㅎ^^



흠... 까치발 포즈한번 잡아 주십니다.^^



생각보다는 좀 더 괜찮은 신발인듯 합니다.^^



신발이 마음에 드나봐요... 잘 신고있네요....



ㅎㅎ... 오늘 아가 미바뤼는 12시 땡하면... 혹시 신발 신고 사라지는 건 아니겠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5.06.16 08:06 신고

    신성 꼬까신이네요~~ 너무 예뻐요~~ 메르스만 아니면 야외로 나갈텐데 에궁

  2. BlogIcon aquaplanet 2015.06.16 08:57 신고

    ㅎㅎ잘어울리네요~ 깜찍해요 :)

  3. BlogIcon 모피우스 2015.06.17 14:07 신고

    오... 아주 이쁩니다. 아빠 최고!!

  4. BlogIcon 용작가 2015.06.17 16:53 신고

    우왕~ 젤슈즈 정말 예쁘네요. 그걸 신은 '미바뤼'양도 귀엽고요.
    제 아내도 해외 구매대행 사이트를 자주 드나들더라고요.... ㅋ;;;

  5. 박종화 2015.06.19 14:27 신고

    아 진짜 이쁜요.^^
    저도 딸 아이 한테 사주고 싶어요.^^

  6. BlogIcon 귀여운걸 2015.06.22 01:45 신고

    어머~ 너무 예뻐요~
    정말 득템 잘하신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