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햄스터 손바닥 적응하기

category 일상생활/끄적거림 2009. 4. 10. 14:00
음... 몇일 되진 않았지만, 그래도 애완동물인데 한번 만져도 보고 쓰다듬어도 보고싶은 마음에... 손바닥을 내밀어 봤더늬... 한 마리는 냉큼 올라탑니다. 다른애도 도망가진 않는데... 이거 원 앞말 두개 살짝 걸쳐놓고 킁킁한 두어번 한다음 그냥 내려가서 웅크리고 있습니다. 인터넷에서 하루에 14시간을 잔다던데... 음~~~


그래도 올려놨습니다. 얘는 손바닥만 내밀어도 그냥 사삭 올라탑니다.
자꾸 내려 갈라고 해서 손을 연달아 붙이니까 갈아탑니다^^



자꾸 내려 갈라고 해서 손을 연달아 붙이니까 갈아탑니다^^



^^


내려오는 건 올라가는것보다 좀 느립니다. ^^
발이 너무 앙증맞다는..^^


응? 낭떨어지... 좀 놀란 듯한...


집청소 한다고 이동형 케이지에다 올려놨는데...
쳇바퀴를 안에서 안돌로고 위에서 돌릴려고 한다는...크~~~
물론 굴러떨어졌죠...ㅋㅋ



으~~~~ 잠자는 모습.... 발 네개를 저렇게 모으고...
저 상태로 잠들면
왠만한 소음에도 끄덕도 안해요...
내가 손으로 배를 살살 문질러도 가만히 있지요...~~~


이 글은 제 이전 홈페이지에 2008년 12월 7일에 올렸던 내용입니다.
티스토리로 이전하면서 몇몇 글들을 이렇게 옮기고 있습니다.


'일상생활 > 끄적거림' 카테고리의 다른 글

햄스터들의 재롱이 쟁탈전  (6) 2009.04.13
햄스터 볼 처음 경험한 날...  (6) 2009.04.10
햄스터 이름짓기 포기^^  (6) 2009.04.10
햄스터 손바닥 적응하기  (4) 2009.04.10
스타타워즈  (10) 2009.04.10
나의 첫 차... 빨강 엑센트..  (8) 2009.04.10
햄톨부부 재롱이집  (15) 2009.04.10
이제 다시 시작합니다.  (11) 2009.04.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엘고 2009.04.14 05:53 신고

    신기하고 귀엽네요 손에있으면 않도망가나봐요^^

  2. 장군이네 2009.04.15 14:05

    자는 모습이 귀엽네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