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Intro. 고장

이번 7월 6일 쯤... 오래되서 기억도 가물거리네요. 한 3주전에서 2주전쯤 저희 연구실 에어컨이 갑자기 찬바람이 나오지를 않는것입니다. 에러메세지는 CH05. 찾아보니 실내기와 실외기의 통신에 문제가 있다는 뜻이랍니다. 당연히 A/S를 호출했죠. 기사님이 왔습니다.

1차진단. 통신선 교체?

그분이 이리저리 뛰어댕기서더니 회로에는 이상이 없어 보이고, 실내기와 실외기를 연결하는 통신설로를 교체해야한다는 것이었습니다. 통신선은 다른 설치업체에서 했으니 거기로 문의하라는 것이었지요. 그때까지만 해도 그럴려니... 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이분. 회로에 이상이 있는지 한번더 확인하겠다. 기다려달라고 했습니다.

2차진단. 실내기 회로 문제?

그 다음날은 비가와서 못왔고, 그 다음날 다시 찾아왔습니다. 그러더니 실내기 회로를 교체한다는 것입니다. 뭐... 그래야겠죠. 그러고도 동작하질 않았습니다. 그분 갸웃거리더니 다시 오겠다는 말을 남기고는 떠났습니다.

3차진단. 실외기 회로 문제?

그리고 다른 기사님 두분이 오시더군요. 그러더니 실외기 회로를 교체해야겠다는 것입니다. 뭐 어쩌겠습니까. 그러라고 했지요. 그래도 에어컨은 동작하질 않았습니다...ㅜ.ㅜ... 그러더니 실내기 회로에 문제가 있다는 황당한 진단을 내리더군요. (그럼 실외기 회로는 왜 교체했는지?) 근데 실내기 회로도 이전 기사님이 교체했다고  했지요. 그랬더니 갑자기 그렇다면 원자재 불량이라는 겁니다. 그러니 다시 교체한다고.

4차진단. 실내기 회로 원자재 불량?

그리고 또 비가 몇일 왔습니다. 물론 저희는 계속 무더위와 높은 습도로 고생하고 있었지요. 그러더니 실내기 회로를 다시 교체했습니다. 이때 잘 동작하더군요. ㅎㅎ. 저희도 기뻐하고. 기사님들도 기뻐하고. 아름답게 견적서받고 어쩌고 하면 되는 마무리가 남았다 싶었는데.

재고장....

다시 고장났습니다. 다시 에어컨은 자신의 본분을 잊고 난방기로 환골탈태해버렸거든요. 비가 억수같이 오던 지난주 수요일인가 목요일에 그랬습니다. 그래서 다시 A/S에 전화...

5차진단. 다시 원점으로 배선문제?

그러더니 오신 기사님 토요일에 와주신것 감사하게 생각합니다만, 오셔서 하신 말씀이 통신선로의 문제인듯하니 실외기와 실내기를 이어준느 통신선을 교체해야한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A/S비는 총 10만8천원이라는 말을 남기고 떠났습니다. 통신선을 교체하는데 드는 비용은 설비업체에 문의하라고 하면서....

결국 고쳐지지 않았는데 A/S비를 내야한다?

오늘 월요일 7월20일... 에어컨이 고장난지 3주가 지났습니다. 그동안 총 5번을 오신 기사님도 안타깝습니다. 그런데, 안 고쳐진 제품의 A/S비를 지불해야합니까? 그러면, 저희가 양보해서 초기 출장비는 지불해야한다는데 이의가 없습니다. 그러나, 몇번이고 갈아치운 그 회로들... 정말 걔네들 문제로 고장난건 맞는 건지. 혹시 멀쩡했던건 아닙니까? 멀쩡한 부품을 교체한건 아닙니까? 물론 경비의 문제는 그렇다고 합시다. 분명 그 분들도 일을 했으니까요. 그리고 그 분들한테도 안타까운 마음이 안드는건 아닙니다만....

결국 어디가 고장인지 모르겠다?

결국 어디가 고장인지 모르겠다는 말이지 않습니까? 만약 통신선을 또 설비비를 지불하면서 교체했는데, 고쳐지지 않는다면, 그 쓸데없이 들어간 설비비는 누가 보상합니까? 애초 처음에 통신선의 문제다라고 분명 말씀하신 후에 왜 계속 회로를 교체했던 것입니까?

도대체



저 더위에 지쳐 급수에서 떨어지는 물방울에 간신히 몸을 식히며 잠든 햄스터가 무슨 죄가 있습니까. 쟤네들이 불쌍하지 않습니까?

그러나... 결국 저희는 에어컨을 고치지 않기로 했습니다. 그래서 홈플러스에 야밤에 가서 선풍기도 샀습니다.
전 선풍기가 그렇게 비싼지 몰랐습니다.ㅜ.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영웅전쟁 2009.07.20 18:03 신고

    수리기사의 문제인듯합니다.
    저는 재작년에 에어컨 고장났을때 친절하게 잘 수리하든데...
    홈피에 들어가서
    난리치면 통째로 안바꾸어주나요 ?
    수리 안되었다면 당연히 비용 지불은 안되지요.
    수리 안하신다면 햄스터는 ????

    날 더운데
    열받네요 쩝....

  2. babookao 2009.07.20 18:08 신고

    소비자 고발 센터/인터넷/등등을 이용해야 겠네요.......이건 뭐 말이 안됩니다...기사님 출장비야 그렇다 치고.........수리가 완료 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a/s비용을 내라니요....

    버럭~~~

    • BlogIcon PinkWink 2009.07.20 18:25 신고

      일단 정식으로 청구서가 오면 일단 한판 붙어봐야지요. ㅋ
      벌써부터 우리 연구실 후배들은 다가올 전투를 위해
      전의를 다지고 있답니다...^^

  3. BlogIcon 아이미슈 2009.07.20 20:35 신고

    햄스터 생각해서라도
    기운내서 얼렁 싸우길..
    아줌마의 힘으로
    엄마의 힘으로 얼렁 싸우길..홧팅!!

    (rss로 보니 얼매나 편해..그동안 얼마나 다른님들이 고생했을껴? 응?)

    • BlogIcon PinkWink 2009.07.20 21:05 신고

      ㅎ.. 그런가요...
      RSS를 사람들이 즐겨쓰는지를 몰랐지요...저는...^^
      ㅎㅎ... 햄스터들이 더위에 몹시 약한것 같아요... ㅋㅋ

  4. BlogIcon 아서 2009.07.21 00:26 신고

    어머나.. 인권과 햄권(?)을 무시한 처사.. 라고 생각되어집니다. 그 비싼 에어컨을 들여놔줬는데도 시원할 권리가 없다니요. ㅠㅠ
    그나저나 선풍기 증말 비싸죠.. 구매계획을 미리 세워서 두루두루 세일하는 곳 알아보고 사지 않는 이상은, 당장 필요해서 사려면 진짜 비싸더군요 -_-;; 에어컨 값은 점점 내려가는 것 같은데, 선풍기 값은 오히려 비싸지는 것 같아요;;

  5. BlogIcon 부스카 2009.07.21 13:00 신고

    에어컨 없이 이 무더운 장마를 어떻게 보내십니까?
    전 몸에 열이 많은 체질이라 에어컨 없으면 하루도 못 견딥니다. ㅠㅠ
    부디 여름 건강 챙기시기를~

    선풍기 값 많이 비싸졌죠.
    전에 쓰던 선풍기를 아내가 청소하다가 목을 부러뜨리는 바람에
    작년에 괜히 리모컨 달린 좀 그급형으로 샀습니다. 그런데 저희 큰아들 한 달만에
    선풍기 목에 매달리는 퍼포먼스를 보이다가 목을 부러뜨리더군요.
    결국 선풍기 두 대가 모두 모가지가 힘없이 항상 땅만 쳐다 보고 있다지요. -_-;
    이래저래 에어컨을 애용하게 되는 올여름입니다.

    • BlogIcon PinkWink 2009.07.21 17:38 신고

      ㅎ... 에어컨 없는 삶도 뭐 몇일 되진 않았지만
      어느정도 적응해가고 있습니다.. ㅎㅎ
      그러나... 그립긴합니다...
      대기업 LG의 AS가 좀 실망이긴합니다만....

  6. 에어컨 맨1 2009.08.08 15:46 신고

    퓨즈 하나 갈면 되는 것을 ....그래서 노하우가 있는 경력자가 필요한겁니다....

    • BlogIcon PinkWink 2009.08.08 16:51 신고

      퓨즈하나 문제는 아니었답니다...
      결국 10미터나 되는 통신선로어딘가가 끊어질듯이 붙어있었다는 것이 원인인 모양이빈다. 통신선로를 결국 갈았거든요. 지금은 잘 되요..
      그래도.. 고장나지 않은 회로를 결국 갈아치웠다는것이니... 그게 문제인거지요....

  7. 에어쟁이 2009.12.30 13:19 신고

    노이즈타는것 같은데 배관경로에 전압이 센선이 지나가나도 한번봐주시는게 ㅎㅎ
    통신문제는 어느기사든지 한번에 진단 내리기는 힘듭니다. 양해해주세요 ㅎㅎ

  8. BlogIcon yemundang 2010.07.29 16:00 신고

    글을 읽으면서도 헉헉.. 했네요. 더운데.. -_-;
    어찌 올 여름은 잘 지내고 계신 것인지...

    항상 문제가 생기지 않으면 괜찮지만,
    문제가 생겼을 때의 대응이 중요하지요.
    휘센 에어컨에 정 떨어지셨을 듯. 에긍......

    전 이사하면서 삼성 PDP TV 디지털 무료 방송 보려고 쌩쑈하던 기억이..
    결국 기사도 원인을 찾지 못하고, HD 방송 안보고 삽니다.
    기사님 실력도 중요하고, 업체의 서비스 관리도 중요한 거겠죠.
    냉장고는 한판하려고 하는데.. 전화 한다더니 안하네요. ㅎㅎㅎ

    • BlogIcon PinkWink 2010.07.29 16:42 신고

      결국 저희는 배선을 다시 깔았고 (물론 배선 설비 업체에는 지불했습니다.) LG 서비스센터와는 A/S비를 가지고 꽤 많은 대화를 나누다가 결국 안냈습니다. 선로 설비비도 정말 아까웠습니다만.. 뭐 어쩌겠습니까...ㅠㅠ

  9. 손동민 2012.07.20 11:34 신고

    어라 나 고치는데 30만원 들었는데
    결국엔 안되네요 잘모르겠답니다
    기술위원에게 자문을 해본다고 하네요..ㅎㅎ

  10. 2013.07.27 21:14 신고

    우리집도 오늘 5번떳어요 최초 설치하신분 다녀가셧는데 실외기 문제라는데 ...
    낼 센터 직원와바야 알겟지만 어찌 처리될런지...ㅜ.ㅜ 애기도 어린데 하필 이럴때
    오래전부터 이런경우가 있엇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