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요즘 블로그 관리가 좀 느슨했습니다. 거기다가 이웃분들을 방문하는것도 느슨했네요...ㅠㅠ

이제 저의 지도 교수님께서 저에게 하산을 명하셨습니다. 학위를 취득하라는 말씀이시지요. 행정적 절차가 있어 시간적으로 그게 내년2월에 학위를 취득할 확률이 높지만, 어찌하다보면 내년 8월일 수도 있습니다. 뭐 시간의 문제일 뿐 일단 지도 교수님은 이만하면 되었다고 생각하신 모양입니다.

그래서 몸도 바쁘고 마음도 바빴습니다. 그런데 문득 문득 드는 두려움이 저를 또 누릅니다.

영화 '쇼생크탈출'에 모건프리만이 열연했던 역활이 있지요. 장기수로 복역하다가 교도소 밖을 나서서 사회에 적응하지 못하는 모습... 물론 주인공이 아름답게 구해주지만... 그가 느끼는 두려움을 저도 느낍니다.

영화 '쇼생크탈출'의 한 장면


너무도... 익숙한 환경을 벗어나는 것이 두렵습니다.

저도... 학부때부터 실험실에 앉아있은지 8년입니다. 중간에 경제적 이유로 잠시 외도를 했을때도 생활은 실험실에서 했었습니다. 실험실에서 자고, 먹고, 쉬기도 하고, 너무도 많은 즐거움과 추억이 있는 이곳... 그리고 이곳의 편안함... 그런곳을 이제 떠나야할 지도 모른다는 두려움이 강하게 느껴집니다.

'남자의자격'의 한장면


지도교수님 -언제 저희 지도교수님 이야기를 한번 해야할텐데요.. 몹시 매력이 있으신 분이거든요...^^- 의 그늘아래서에서 편안하게 야단맞고 (맞습니다. 야단맞을 때가 사실 편할때가... 혼자 책임져야하는 상황이 더 힘들죠...) 물론 야단맞을 때는 힘들지만... 또 한단계 발전하는 자신을 느낄 수가 있으니까요...

'남자의자격'의 한장면


이렇게 아무것도 해놓은것 없이.. 사회에.. 그것도 너무 늦은 나이에 사회에 나가면... 도태되지는 않을까하는 두려움...이 있습니다.

'남자의자격'의 한장면


너무.. 앞서서 걱정하는 것일까요...ㅠㅠ

'남자의자격'의 한장면


아직은 떠날때가 아니지 않나하는 생각이 듭니다만...

하여간 요즘 그래서 마음이 가끔 무거워 집니다...ㅠㅠ 

그러다가 문득 우연히 들러본 한 사이트에서 삶의 목표를 찾았습니다. 

캠핑카를 보는 순간... 열심히 살아서 은퇴후에 캥핑카를 몰고 국내 곳곳을 다녀보고싶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헉... 너무 이상한 목표인가요???


우리나라 도로 환경에 딱 맞는 싸이즈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꼭.. 뭐 물론 제가 구매할때쯤엔 더 좋은게 나올테지만 말이죠^^

그나저나 요즘... '배다해'씨가 너무 좋습니다...ㅠㅠ (헉.. 아무리 고민이 많아도 어쩔 수 없는 남자라는....ㅠ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모피우스 2010.09.13 07:04 신고

    좋은 스승님을 두신 것 같습니다. 새로운 항해를 떠야야하는 시점에... 멋진 행운이 있기를 기원합니다. 캠핑카 여행... 말만으로도 설레입니다.

    • BlogIcon PinkWink 2010.09.13 09:22 신고

      네.. 캠핑카를 보는 순간 먼 미래에 캠핑카를 몰고 여기저기 돌아댕기는 상상만 해도 기분이 아주 좋아지더군요...^^

  2.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0.09.13 08:18 신고

    확실한 목표네요,,캠핑카 구매하시면 저도 꼽사리로,,,ㅋㅋ

  3. BlogIcon yemundang 2010.09.13 11:12 신고

    오.. 하산을..... 축하드려요!!!
    두려우시겠지만, 분명 잘 이겨내실꺼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아내와의 결혼을 후회한다' 에 보면, 저자 김정운 교수는 책의 수익금으로 캠핑카를 사고 싶다고 하셨습니다. 그래서 말씀하신 것처럼 여행하고 싶으시다구요. 첫 손님으로는 출판사 사장님을 태워주신다고 하셨죠.

    아마 그 책은 베스트셀러가 되었기에 김정운 교수님은 꿈을 이루셨을 것 같습니다.
    PinkWink님도 꿈을 이루시길 바래요. :)

  4. BlogIcon Jay_TheMoon 2010.09.13 11:20 신고

    뭐든지 다 잘하시는 선배님. 화이팅.!!!!!!!!!!!!!!!!!!!!!!!!!!!!!!!!!!!!!!!!!! 입니다요.ㅋㅋㅋ

  5. BlogIcon 아이미슈 2010.09.15 11:32 신고

    인생에 목표 참 맘에듭니다.
    저도 한대사서 같이 다닐까요? ㅎㅎㅎ

  6. 웜이 2010.09.16 16:05 신고

    항상 선배가 듬직하고 가장 유하게 사시는 멋진 분이라고 생각했는데..
    이렇게 고민하시는 모습도 있군요 .. 아 선배 ~

  7. 2010.09.16 18:01

    비밀댓글입니다

  8. BlogIcon 탐진강 2010.09.17 22:12 신고

    요즘 마음이 심숭샘숭하겠군요,
    배다해가 정말 싱그럽군요
    아, 힘내세요

  9. BlogIcon 빨간내복 2010.09.18 05:44 신고

    아니 아직 일도 시작하지 않으셨는데, 벌써 은퇴후의 삶을....ㅎㅎㅎ 너무 빠르시다. ㅎㅎ

  10. BlogIcon 하늘엔별 2010.09.20 15:18 신고

    저도 캠핑카 타고 전국을 누비고 싶어요. ^^

  11. Amakdu 2010.09.23 19:57 신고

    좋은 스승은 좋은 제자를 만들고
    좋은 제자는 좋은 스승을 만든다...

    교수님도 이글을 보면서 뿌듯해 하실것 같습니다.

    집문턱을 넘으면 7명의 적이 있다고 하듯이 사회는 분명 더 힘들것 같습니다..(저는 아직 3학년)...

    그러는 의미에서 건배....음!?

    • BlogIcon PinkWink 2010.09.23 22:44 신고

      그렇긴하지만.. 제 생각에는 좋은 스승이라도 꼭 좋은 제자를 만나는 건 아닌것같아요..ㅠㅠ 저를 보면...ㅠㅠ

  12. BlogIcon 바람처럼~ 2010.09.24 15:49 신고

    저도 데리고 가주심 감사하겠습니다 ^^
    힘내세요!!!!
    화이팅!!

  13. BlogIcon 촌스런블로그 2010.09.25 00:20 신고

    8년동안 연구실에서 계시다가 사회로 진출하시려니 불안감이 따를 것도 같네요~~ 아무튼 저 캠핑카 하나 가지고 전국, 아니 세계를 누비고 다니면 좋겠다는 생각을 저도 해봅니다. 이게 결혼 하기 전에는 꼭 꿈만은 아니라는 생각이 드네요~~

    PinkWink님 즐거운 추석 연휴 보내셨죠^^

  14. BlogIcon 라라윈 2010.09.27 09:15 신고

    어느 순간 멍하니 있다보면
    내 목표가 무엇이었는지, 내일이 어떨지 생각하는 것이
    공포로 다가오는 순간이 있어요....ㅠㅠ
    핑크윙크님의 캠핑카를 보니, 저도 꿈을 가질 것을 찾아야겠다는 생각이 더 듭니다...

    • BlogIcon PinkWink 2010.09.28 13:56 신고

      네... 캠핑카라는 걸 보는 순간(비록 실제로는 못보고 인터넷으로 본거지만...) 가지고 싶다는 생각이 많이 들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