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크리스마스때 다녀온 태국 방콕에 괜찮은 부페를 다녀왔거든요.^^. Marriott Royal Garden Riverside라는 곳인데요. Charoen Krung 72길에 있습니다.


들어가는 길입니다. 강변에 위치해있구요. 저녁무렵 분위기가 아주 좋습니다.


예약하지 않으면 성수기에는 아마 가기가 힘들지 않을까하는데요. 


저희는 꽤 일찍 도착해서 아무도 없는 곳에 덩그러니 앉아있었죠^^ 부페라 음식이 시작될때까지 그냥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저기 보이는 곳에서 음식을 하지요. 고기보다는 해산물에 눈길이 많이 가더군요^^


굴이... 굴이... 부페에 나타나니 그 행복이란^^ 와인과 함께 하면 맛있어요^^ 전 비록 와인맛은 모르지만, 이때 만큼은 와인을 먹었죠...^^




후식인데요...^^





여기 강변 바로 옆자리에 앉고 싶었지만, 그러질 못했습니다. 예약이 ...음음...
근데.. 좀 있다 이 자리가 그리 좋은 것만은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되었지요^^ 바로 옆에서 횃불을 올리는데... 잿가루가 음식으로....ㅜ.ㅜ


천천히 조금씩 많은 음식을 맛보기로 결정해서... 단촐안 음식입니다. (담아온것은^^ 먹은것은?^^ ㅎㅎ)


시간이 지나니... 저렇게 분위기가 아주 좋아지더군요... 그런데... 제 디카는 도대체 왜 이리 밤에 약한걸까요...ㅜ.ㅜ


이 가든에는 차를 타고 오기도 하지만, 수상택시를 이용해서 유람하면서 도착하기도 하는 곳입니다.



아 화장실... ㅎㅎ.. 참 멋지더군요.. 잘 되어있구요. 화장지가 아니라 저기 저렇게 수건을 두었더군요.


근데.. 가격이 기억나질 않습니다..ㅜ.ㅜ 그러나 괜찮은 곳이에요. 혹시 연인과 함께 방콕에 가실거라면 한 번 권해드리고 싶네요^^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태국 | 방콕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