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주 중문에서 돌고래쇼를 볼 수 있는 퍼시픽랜드를 소개[바로가기]했었는데요. 아침 일찍 돌고래쇼를 보고 움직일려고 하다보니 아침을 먹기가 상당히 애매하더군요. 그러다가 샹그릴라 부페라고 퍼시픽랜드에 있는 부페인데 아침을 하더군요. 그래서 소개할까 합니다.^^

하얏트 호텔과 색달 해수욕장까지.. 확실히 중문 단지는 꽤 좋은 관광지입니다만.. 비싸요ㅠㅠ. 그러니 멀리서 오는 경우는 아침먹기가 애매한거죠^^

아침먹자~~~~고 조르는것 같죠?^^

그래도 돌고래쇼를 좀 있으면 볼거니 기념사진~~~

저런 풍경을 끼고 계단을 따라 내려가면 샹그릴라 부페랍니다.

퍼시픽랜드 주변 산책로에 있는 풍경들이구요^^

하얏트 호텔이 보이는 이 풍경이 또 멋있네요~^^

파도도 시원시원하구요^^

ㅎㅎ. 샹그릴라 부페에 도착해서 아침을 기다리면서 먹을 수 있는 간식거리를 주시네요~^^ 남아서 가지고 나왔습니다. 아가 미바뤼가 칭얼대면 틈틈이 줄려구요^^

식당 풍경은 좋아요... 워~낙 넓은데 사람은 없어서 저렇게 유모차에 태워 살짝 놀아주고 있습니다.

앗.. 요런 스타일의 커피... 제주도에서는 여기거 처음이나 마지막이었죠. 다른 지역이었으면, 호텔에서 나오는건데.. 저희는 꽤 바쁘게 절약형으로 움직였거든요^^

아... 정말... 아침 먹는 풍경은 최고였습니다.~~~^^

창 밖으로 보이는 이 풍경~~~ 그러나 조심해야할 것은 여기서 고개를 조금만 내리면 쓰레기입니다. 여기까지만 감상하세요^^

오.. 전복죽입니다.~~^^

전복죽과 풍경... 좋아요^^

저 창 넘어로는 요트가 보입니다.^^

광고에 따르면 저 요트를 타고 나가면 랍스터요리부터 회까지.. 주방장님이 직접 해준다고 하네요^^

저야 뭐.. 멀리서 카메라 줌으로 요트를 찍는것 말곤 할 게 없지만 말이죠^^

문득... 언젠가 한 번은 남태평양같은 곳에서 요트타고 놀고 싶다는 생각도 드네요^^

아~~ 밥먹고 나오다가 본건데.. 제비네요.. 정말 어릴때 시골집 처마 밑에서 보던 그 제비집이에요. 우와~~ 그걸 여기서 보네요. 문득 기분이 좋아지더라구요^^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