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이제 짧지만 여유를 찾으며 뭔가 맛집도 좀 찾아다니고, 뭔가 재미있는 일도 좀 찾아다녀야겠다는 생각을 합니다만~~. 뭐 현실은 안그렇겠죠.ㅋㅋ. 최근 괜찮은 오리고기집을 알게 되어 소개할까합니다.


이런 풍경이 있어요. 고기 먹으러 가기 전에 살짝 감상하는 것도 괜찮습니다.^^



김대감집~~~. 오늘 소개해 드릴 곳이지요^^



대부분 정규코스로는 오리훈제바베큐를 딱 반만 시키고, 들께 수제비를 시켜주면 딱 든든한 이인분 식사가 됩더군요.... ㅎㅎ



시골 산길 어딘가 있을것같은 분위기입니다. 뭐 실제로도 주변 경관만 보면 여기가 정부청사 건물에서 얼마떨어지지 않은 곳이 맞나.. 싶지만 말이죠.



오늘의 주인공입니다. 훈제 오리~~ 반~~ 입니다. 반만 먹어도 충분하답니다.



이렇게 오리고기 먹다보면 살짝 소주도 생각이 납니다만~~ 뭐 와이푸님 퇴근시간에 태우러 가서 저녁먹으로 간거라 술을 먹을 수 없었지요^^



그리고 또 하나의 주인공 들께 수제비입니다. 이게 일인분입니다. ^^. 정말 들께를 갈고... 수제비를 넣어서 나온듯... 들께가 꽉 차있습니다.^^



비쥬얼은 좀 그렇지만 말이죠^^



먹다가 바라본 창 밖의 풍경입니다... 든든하게 참 잘 먹었다 생각되는 곳이었습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과천시 갈현동 | 김대감집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