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가 인천에 이사온게 벌써 3개월입니다. [관련글] 그때까지만 해도 아직 부러진 다리[관련글]때문에 한 손 목발을 집고 다니고 있을땐데요. 그 한 손 목발마저 놓고 좀 절뚝거리지만 두 발로 다닌게 2달이 좀 안되었네요. 그러다 보니, 인천에서 어디가 볼만하고, 어디가 좋은지 뭐 다녀본곳이 없었습니다. 말 그대로, 집-회사만 반복적으로(ㅠㅠ).

최근 제가 후배들이랑 1박 2일로 놀았다(^^)고[관련글1, 관련글2] 말씀드렸었는데요. 오늘이 그 마지막으로 차이나타운에 있는 한중문화관을 말씀드릴려고 합니다.


따뜻한 남쪽에서 지내던후배들이 하여간 신기한것만 보면, 이 선봬처럼 사진기를 들이댑니다^^.


딱 봐도 뭔가 범상치않은 건물이라는 것을 알 수 있죠. 한중문화관입니다.


1층에서는 수채화 전시회가 열리고 있더군요. 역시 조심스럽게 관계자분께 사진촬영을 여쭤보니, 그냥 팍팍찍으라고 하더군요.. ㅎㅎㅎ^^ 전 뭐 예술예는 아무 식견이 없습니다만, 그래도 열심히 감상할려고 했습니다.^^


사진인줄 알았더라는.... 감상끝이냐구요?.. 네.....ㅠㅠ 에휴... 저의 예술적 감각은 언제쯤 살아나는 걸까요...ㅠㅠ


수채화라 그런지몰라도, 전 이 그림에서 뭔가..음.. 그 뭔가를 ... 아무튼... 좀 오랫동안 서있었습니다.





그 다음 2층에는 한국과 중국의 문화(그 중에서도 서로 연관이 있는 것)을 정리한 전시관이었습니다.






그 중에서 저 신라방이라는 것이 살짝 눈길이 가더군요. 왜냐구요? 요즘 초가집[관련글을 만들고 있는데, 저도 저렇게 꾸며볼까하는 생각에...^^... 당나라에 신라인들이 모여사는 곳을 신라방이라고 불렀다는 교과서적인 지식말고는 제가 가진 지식이 없더라구요. 분명, 그들이 저렇게 상대국가의 허가를 받아 모여살고 있었다면, 사법적 체제는 당나라를 따랐는지, 치외법권을 인정받아 신라의 법을 따랐는지... 그 신라방을 책임지는 행정적 관리는 지금의 외교관처럼 신라에서 파견하고, 당나라의 인증을 받은건지.. 등등이 궁금하긴 한데, 단순 인터넷 조사만으로는 나오지 않더군요...ㅠㅠ




음.. 딴 건 몰라도.. 중국 여성 고유 의상이 좀 야하다...응????? 쿨럭... 흠흠흠...




3층에는 우호도시 홍보관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우리와 깊은 관계를 가지고 있는 도시들의 역사를 보여주더군요. 그런데 같은 3층 홀에



이런게 있는데, 전 이런 분위기로 음식같은걸 파는 건줄 알았는데, 아닌가봐요. 그냥 이것도 전시되는 것 같더라는...^^


같은 3층에 중국의상 체험관이 있습니다. ^^



히히.. 블로그에서 제 사진을 잘 안보이는데. 중국의상을 입은 한국인이 아니라, 그냥 중국인으로 보여서 올려봅니다. 그래도 의상체험관에 갔으니 체험한 사진이라도 올려야죠 ㅋㅋㅋ


그러나.. 여친이 있다면.. 꼭 저런 옷을 한번.. 흠...ㅠㅠ.. 아닙니다. 그냥 지나가다 저 포스터의 아가씨에게 반한것은 절대 아닙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광역시 중구 신포동 | 한중문화관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