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오늘부터 장마가 시작인 모양이네요. 비가 오는게... 오늘은 약간 잔인한 이야기를 해볼까 해요..^^ 오늘날 십자가라는 말은 그리스도교의 상징입니다. 특히, 예수 그리스도의 처형방법에서 종교의 상징으로 바뀌게 되면서 비종교인도 누구나 알고 있는 단어인데요. 고대 로마이전에서부터 존재했다는 십자가 처형방식에서 궁금한 점이 있었습니다. 바로 사망원인...이죠... 아주 오랜 기억이라 좀 정확하진 않지만, 예수그리스도도 십자가에 매달린채 꽤 오랫동안 살아있었습니다. 그 옆에 같이 매달린 죄수들도 말이죠. 그렇다면, 어떻게 살 수 있었고, 또 그렇다면 일반적으로 희생자의 사망원인은 무엇일까요... 그러다가 최근 디스커버리채널에서 방영한 "인류가 발명한 살인기계들"이라는 방송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 방송에서 실제 십자가 처형과 제가 궁금해 했던 부분도 알려주는 군요^^

일단. 실제 고대 로마의 십자가 처형대는 대문자 T 처럼 생겼다고 하는군요.

방송에서 처음 알았는데 오늘날에도 필리핀에서는 십자가 처형을 종교행사로서 재현을 한다고 합니다.

고통이 어마어마하다고 하는군요... 하긴 몸에 못을 박고... 버티는 것이 얼마나 힘들까요.. 특히 누워있는 상태도 아닌 세워져 있는 건데 말이죠.

바로 중력입니다. 그 중력의 무서움이.

일단 모양은 간단한 형태입니다.

그리고, 익히 우리가 알고 있는것 처럼.. 손목과 발목에 못을 박았다고 하는데요. 손목은 어디에 못을 박았을까요.

손목 이전에 박으면 못으로부터 팔이 빠지지 않고 체중을 지탱할 수 있을지는 몰라도 동맥을 건드리면 바로 희생자가 사망할 수도 있거든요. 가급적 희생자가 천천히 죽기를 바랬기 때문에 ]

줄로 팔을 고정하고

그리고 발목에는 어디에 못을 박았는가 하는 부분인데요. 실제 십자가형에 처해졌던 유해를 발굴하니 위 사진처럼 복숭아뼈에 박혀있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실제 발목에는

위와 같은 형태로 십자가에 매달리게 되었을 겁니다.

우리가 흔히 보는 예수상에서 발등에 못을 박는 형태보다 위와 같이 발목에 못을 박으면, 아이러니하게도 희생자는 좀 더 고통을 덜고 오래 버틸수있게 됩니다.

그나저나.. 도대체 사인은 무엇일까요... 질식사라고 디스커버리채널을 이야기를 하네요.. 좀 더 자세히 설명을 들어보면

결국 중력에 의해 못이 박히고, 줄에 묶은 팔이 위로 당겨지면서 호흡곤란을 겪게 되고, 처음 얼마간은 못이 박힌 발과 팔에 그래도 힘을 주어 호흡을 시도하지만, 따가운 햇살과 밤의 추위, 배고픔, 목마름 등으로 인해 버티질 못한다는 것입니다. 결국 실제 죽음에 이르게 되는 것은 "질식사"일 확률이 높다고 하는 군요.... 뭐 고대의 처형방법 중에는 정말 잔인한 방법이 많지만, 이 십자가 처형 방법도 그러한것 같습니다. 하긴, 십자가 처형법은 당시 로마에서도 너무 잔인하다는 여론때문에 금지되었다고하니 말이죠...ㅠㅠ (본 글의 모든 사진은 디스커버리채널의 "인류가발명한살인기계"라는 방송의 캡쳐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모피우스 2011.06.22 08:09 신고

    생각만해도 끔찍합니다...

  2.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1.06.22 08:20 신고

    무서운 형벌이군요,, 생각만 해도 끔찍 합니다.

  3. BlogIcon 라라윈 2011.06.22 10:13 신고

    ㅠㅠ 정말 무섭네요......
    참 잔인한 형벌인것 같은데...
    요즘에도 손에 못까지 박은 채 체험하시는 분이 있다는 것이 무섭기도 하고 놀랍기도 한데요.. ㅜㅜ

  4. BlogIcon 빨간내복 2011.06.23 03:16 신고

    아우 끔찍해라... 우찌 이런 포스팅을.....ㅠㅠ

    가죽에 물을 먹여 목게 감아 놓고 햇빛속에 노출시키면 가죽끈이 수축하며..... 애구 제가 왜 이런 말을 하는거죠? ㅠㅠ

  5. BlogIcon 예문당 2011.06.23 08:02 신고

    흐... 끔찍하네요. 저희집에도 이 채널이 나오는데, 의외로 안보게 되더라구요. ^^;;;

    • BlogIcon PinkWink 2011.06.23 08:50 신고

      ^^ 엽기적이긴 하지만, 호기심을 팍팍 해소시켜주자나요.. ㅎㅎㅎ
      그나저나... 요 비슷한걸 또하나 포스팅할려고 했는데 말이죠.. 다시 생각해봐야겠어요^^

  6. BlogIcon 구차니 2011.07.02 08:47 신고

    역시 광기는 무섭죠..
    아무튼 그에 반해 우리 나라에서는 십자가 체험한다고 바퀴달고 그러죠 -_-

  7. BlogIcon mark 2011.07.25 01:39 신고

    왜 이런 잔혹한 사형장면을 포스팅하셨는지... ㅜ.ㅡ

  8. ㅁㅁㅁ 2011.08.21 19:03 신고

    듣고보니 그러네...

  9. BlogIcon T군 2012.08.01 19:47 신고

    음...이렇게 자세히 십자가 처형에 대한 이야기를 본 건 처음이네요...
    무척이나 잔혹합니다...
    처형자가 받았을 고통에 대해서 상상이 안가네요

    • BlogIcon PinkWink 2012.08.06 09:23 신고

      그러게요. 하긴 형벌에도 인권의 개념이 들어간것이 얼마되지 않았으니 말이죠. 고대 로마에서도 십자가 처형은 잔인하다고, 금지되었다고 합니다.

  10. 룰루 2013.08.16 23:26 신고

    혹시 이 영상을 볼수있는곳 없을까요?

  11. 도로시 2014.03.17 15:20 신고

    더한것도 잇죠 고대 방법중 수레바퀴에 통에
    죄수를 뒤로 두르고 모두 양팔 다리 묵고
    그냥 경사면 굴려버림ㅡㅡ;:: 어떻게 되냐구요?

    목뼈와 경추 척추 신경 과 뼈 모두 부러지거고
    신경 바로끊어져 즉사죠 즉? 모든 골격게와
    신경게 손상 즉사죠 허나 우리 조선시대 도
    잔흑 고대못지 않은 처형 법 많죠 높으면 높지
    절대 이하는아님 니다
    가마솥 처형법 아시나요? 죄인을 끓는 가마솥
    물에 집어 넣는 것인대 솔직 이건 물도없고
    불도 때지 않아요 허나 앞이 보이지 않는 가린
    상황에 서 공포는 베가 되죠 ㅠㅠ 심리적으로
    죄를 묻는 기발하다 보단 스스로 죄를 묻게
    하는것이죠

    그다음은 나무 관안에 쇠못 박혀잇고 위 뚜껑에
    도 철 못 위이레 박혀잇으며 죄인을 안에 눞힌후
    뚜껑 닫고 못 박은후 마차 실은뒤 달리는것!!
    다음은?알겟죠?ㅡㅡ~;;지금은 박물관 변한
    서대문 형무소 1930~40년대 항일 운동가
    즉!!독립 운동가와 일반 죄수를 가릴것없이
    일본 교도관 놈들은 좁은 나무 틀 관 세운 상태
    에 죄수아닌 억울한 사람 을 집어 강제 넣은후
    문닫아버림 ㅆㅂ 죽일 놈들

    • BlogIcon PinkWink 2014.03.18 09:25 신고

      그렇죠. 예전엔 그런 엄청난 고문들이 있었죠. 이것도 역시 문명의 시대인지 아닌지를 가르는 척도가 될듯 합니다.

  12. F-15 2016.02.23 09:51 신고

    로마에서 채찍질로 살을 찢는건 덤으로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