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가 있는 창원대학교 안에는 막걸리와 칼국수, 해물파전, 백숙 등등을 파는 민속주점 분위기의 술집이 하나 있습니다. 


위에 표시된 영역이 창원대학교 입니다. 저 곳에서 기숙사앞 연못은 한번 소개해 드렸구요.[관련글] 이번에는 공대쪽에 치우쳐 있는 곳을 확대하면

 
아래 제5공학관이 제가 있는 곳이구요. 표시된 길을 따라 올라가면 


저 하얀 건물과 빨간건물(51) 사이로 가면 됩니다.


이렇게 길 따라 계속 가시다 보면


갑자기 요런 길이 하나 생깁니다. 

여길 따라 터벅터벅 몇 십초만 걸어보시면


사람들이 옹기종기 앉아있고, 떠드는 소리도 들리는 곳이 나타납니다.


옆에는 직접 키우는 채소들도 보이구요.


저렇게 어디 산자락에 있을 법한 집이 한채 나옵니다. 저 곳은 이곳 주인장님의 생활공간이구요.


계속 올라가면 저런 탁자와 의자가 보입니다. 음... 저런 곳은 통상 인문대 여학생들이 몹시 좋아하구요. 저희 공대생들은


이런 곳을 좋아하죠... 나무 밑에 야외에서 술먹다 지치면 잠좀 들었다가 다시 마실 수 있는 곳이죠^^ 여기서 터를 잡고, 번호를 외운다음, 다시 입구로 가서 주문하면서 번호를 말해야합니다.^^


아까 자리잡은 곳에서 다시 입구쪽을 바라본 것입니다. 여길 가장 많이 올때는 1학년때인데요. 중간중간 쉬는 시간에 여기와서 밥(칼국수) 먹으면서 막걸리(^^)도 한잔하는 뭐 ... 그러다가 하루 종일 수업도 안들어가는. 사태도 종종 일어나기도하구요. 시간강의를 처음 하러 오신 분들 살살 꼬셔서 창원대학교의 전통은 첫 수업때 야외수업을 하는 것이라고 '전통'이라는 단어를 강조한 다음 여기로 와서 단체로 막걸리를 먹기도 하지요^^


저희는 노멀하게 칼국수(3500원)에 파전(6000원)과 막걸리 한 주전자(4000)를 시켜서 먹었습니다. 이게 저의 문젠데요. 블로그에 올릴꺼라고 사진 찍어야지.. 하고 생각하고서는... 음식이 나오면 허겁지겁 먹다가 이렇게 지저분한 사진을 올리게 된다는....ㅠㅠ

하여간... 이곳은 창원대학생들에게는 -와룡-이라고 불리우고, 평일 주말을 가리지 않고, 학생 뿐만 아니라, 외부에서도 많이들 찾아오는 곳입니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창원시 봉림동 | 창원대학교 와룡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