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가 생활하는 창원대학교에는 기숙사에 연못이 하나 있습니다. 제가 가본 대학들 모두 연못하나 쯤은 가지고 있긴 합니다만, 정작 저는 제가 생활하고 있는 이곳의 가장 가까운 연못을 별로 가보질 않았네요^^

오늘 후배가 여자친구를 데리고 실험실에 왔길래 커피나 한 잔 할겸.. 거기로 갔습니다. 그 틈에 사진을 좀^^... 전 뭐 DSLR?? 도 잘 모르고.. 사진 찍는데 취미가 없어서... 이건 그저 기록 보관용이라고 해두죠...^^


저기가 평온한 일요일 오후의 창원대 기숙사 연못이네요. 예전에 없던 다리가 하나 중간에 생겼더라는...


인근 주민들도 많이들 오셔서 쉬고 계셨습니다....^^ 아이들과 함께.. 대학이 이렇게 지역주민에게 쉽터를 제공하는 것이 참 좋아보입니다.


괴롭히면 정학먹는다는 소문이 파다한 오리들입니다. 여전히 사람들이 던져주는 과자를 먹으며 자라고 있더군요^^



음.. 약간 도도해보이는데요...^^


그에 비하면 예네들은 상대적으로 좀 푸대접을 받는 듯한 인상이구요..^^


사람들이 던져주는 과자 먹느라 바빠요..ㅎㅎ


언제 이 다리를 놨는지는 모르겠지만, 참 잘 된것 같습니다. 뭔지 모를 뿌듯함??^^


가까이서 봤더니.. 저 오리 헤엄치는 게 아니라 물속 돌맹이를 밟고 있더군요..ㅎㅎㅎ




다리끝에서 기숙사 쪽을 봤습니다. 제일 앞에서부터 뒤로 갈 수록 새로 지은 기숙사입니다.^^



저 까망게 뭐냐면.. 올챙이들입니다...^^ 저놈들 숫자로 봐서는 여름에 여학생들 기숙사로 개구리 난입이 심하겠는데요..ㅋㅋ 갑자기 개구리들이 부럽군요... ㅋㅋ 응???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창원시 봉림동 | 창원대학교 기숙사 연못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White Rain 2010.05.02 18:26 신고

    오리..너무 아름다워요...물 속 바위 위에서 쉬고 있군요.^^.
    그런데 연못..정말 평화롭게 보입니다...마음도 정화되는 느낌..
    한번 놀러가봐야겠어요.

  2. BlogIcon 데보라 2010.05.02 21:56 신고

    우리집 주변에 호수가 있어요. 오리가 얼마나 많턴지..오리가 귀엽게 노는 모습이 평안해 보여요.

  3. BlogIcon 모피우스 2010.05.02 22:23 신고

    대부분의 대학교 내에 연못이 있는 것이 우연일까요... ^^*

    잘 보고 갑니다. 태국에 관한 댓글 보고 놀러왔습니다. 저는 마산입니다.

    편안한 시간되세요.

    • BlogIcon PinkWink 2010.05.02 22:56 신고

      그러게요.. 아마 조경을 하기는 해야겠는데...
      제일 만만한게 연못이라 그런건 아닐까요???ㅎㅎㅎ
      (그냥 제 생각입니다...)
      마산사시는군요.. 우와.. 방가워라^^
      다음에 태국가실때.. 잘게 썰어서 저좀 가방에 넣어가시죠...^^

  4.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0.05.02 23:19 신고

    책을 읽기 딱 좋은 분위기군요,,, 추억도 많으시겠요

    • BlogIcon PinkWink 2010.05.02 23:22 신고

      학부때야... 저곳이 데이트하기 딱 좋은 곳이죠..ㅎㅎㅎ
      저 오리들은 수많은 커플들의 회노애락에 대한 산증인과도 같은 아이들입니다...^^

  5. BlogIcon 빨간내복 2010.05.02 23:32 신고

    난입한 개구리는 아마 바로 패대기쳐질테니 부러워 마시구요. ㅎㅎ 아담한 호수 풍경이네요.

    • BlogIcon PinkWink 2010.05.03 07:18 신고

      어쩌면.. 천사같은 여학생 손에 구출되어서 따뜻한 보살핌 속에 편온한 일생을 사는 개구리가 한마리쯤은 없을까요"??ㅋㅋㅋ

  6. 아서 2010.05.03 09:24 신고

    돌멩이 밟고 선 오리 정말~ ㅎㅎ
    괴롭히면 정학까지.. 참으로 파워풀한 오리입니다..ㅋ
    핑크님의 동물포스팅은 은근히 웃겨서 눈팅만 하고 지나갈 수가 없습니다 ㅋㅋㅋ

    오리는 암꺼나 잘 먹는다고.. 때문에, 집에서 기르면 음식물쓰레기 처치하기가 아주 편해진다는 말을 들은 적이 있네요 (출처 불명; )
    10여 년 전에, 기르던 강아지를 아는 분의 벽돌공장으로 보낸 적이 있는데 (돈 벌어오라고 보낸 건 아님니다 -_-) ... 공장 한 켠에 사원들 먹고 난 잔반을 처리하려고 키우는 오리 사육장이 있었거등요. 나중에 놀러가보니 그 강아지가 동에 번쩍~ 서에 번쩍~하면서 오리들을 통솔하고 있더라구요 ㅋㅋ 이 사진들을 보니 그 생각이;;

    • BlogIcon PinkWink 2010.05.03 09:59 신고

      오... 오리를 통솔하는 강아지?? ㅎㅎ
      아서님^^ 정말 오랜만이시옵니당^^
      괴롭히면 정학이라는것은 대대로 신입생이 오면 선배들이 알려주는 것인데.. 일종의 루머겠죠...ㅎㅎㅎ

  7. BlogIcon joniss 2010.05.04 11:50 신고

    오리들 강아지 집에 사는군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리가 우아해 보여도 발은 열심히 움직인다던데
    돌을 밟고 서있다니... 배신당한 느낌인데요 !

  8. BlogIcon 박재욱.VC. 2010.05.04 17:00 신고

    와~ 호수 너무 예쁘네요. 요새 너무 정신 없이 살다보니 저런 곳을 거닐 여유도 없네요 ㅠ_ㅠ 저런 데서 조용히 걸어다니면서 정신적인 수양을 하고 싶어요 ㅎㅎ PinkWink님 요새 잘 지내시죠? ^^

    • BlogIcon PinkWink 2010.05.04 17:02 신고

      하루하루가 먹고살 궁리뿐입니다..
      졸업은 할 수 있을려나..
      난 왜 이리도 실적이 저조한걸까..
      머리가 나쁜걸까..
      나 데려가겠다는 회사는 있을까..
      뭐 이런 걱정들이지요..ㅋㅋㅋ
      그러다보니..
      살만 자꾸 찌는것 같습니다. ㅍㅎㅎㅎ^^

  9. BlogIcon mark 2010.05.05 23:04 신고

    연못에 오리가 노는 것 보니 아무 걱정없는 시간 같습니다.

    • BlogIcon PinkWink 2010.05.05 23:44 신고

      특히 쟤네들은 더욱 평온한 편일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괴롭히는 사람들도 없구요...
      아마.. 밤에 학생들이 주변에서 술먹어서 좀 시끄러운걸 빼면 말이죠^^

  10. BlogIcon 라라윈 2010.05.10 01:19 신고

    와~ +_+ 학교 안에 연못까지...
    학교 풍경이 무척 좋아보입니다...
    저희 학교는 언덕만 60도로 있어요.. ㅜㅜ

  11. 궁금인 2010.05.11 13:49 신고

    제가 있는 학교 연못에도 오리 4마리가 살고있는.. ㅎㅎ
    뭔가 기분이 색다르네요~

  12. 창대인 2010.07.18 16:47 신고

    기숙사생인데 이렇게사진을잘찍으시다니~우와 ㅋㅋㅋㅋㅋ

    • BlogIcon PinkWink 2010.07.18 17:59 신고

      헉... 좋은 사진을 많이 올리는 다른 블로거들이 보셨다면 웃으시겠습니다.. 잘 찍었다뇨... 아닙니다.
      좀 더 아름다운 사진이 나올 수 있지 않았을까 하고 슬퍼할 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