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괌에서 가장 고급스러운 호텔을 찾으라고 하면 아마 두짓타니라고 말해도 될 것 같습니다. 가격도 그렇고, 시설도 아주 고급입니다. 그런데 저희 가족의 여행스타일과는 조금 맞지 않았습니다. 뭐 그건 개인차이니까.. 오늘은 두짓타니를 소개해 드릴꼐요^^

로비에 들어서면서부터 확실히 다르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프론트의 친절함은 엄청납니다. 아니 호텔 전체가 아주 친절하긴 합니다.

로비의 소파와 인테리어도 멋집니다. 여기서 잠시 시간을 보내도 괜찮을 겁니다. 특히 괌에 있는데도, 태국에 있는 듯한 느낌 (뭐 당연히 태국 호텔 체인니까요^^)도 듭니다. 직원에게 물어보니, 태국 직원들도 많이 들어와 있다고 하더라구요.

룸 상태도 깨끗하고 좋았습니다. 특히 저 TV에는 처음 들어가면 제 이름이 떠있구요... 룸 차지로 계산한 내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도 있습니다.

욕조도 좁긴했지만, ~~^^

냉장고가 있는 부분도 좋았죠^^

뭔가 고풍스럽구요^^

네.. 샤워부스도 괜찮았습니다. 괌의 호텔들이 엄청 오래된 건물이라 특히 두짓타니의 새건물과 좋은 시설은 확실히 좋더라구요...

응?? 뭐.. 화장실까지 올릴건 없었지만^^ 비데 버튼은 벽에 따로 있습니다.^^

책상도 저렇게~~^^

저 커튼은 두 종류입니다. 저 두 커튼 모두 전동식으로 올라가더라구요^^

등마다 엄청 버튼이 많아요^^

그러나 테라스가 너무 좁죠.ㅠㅠ.

추가 이불 배게를 저렇게 잘 보관해서 넣어 두었더라구요....

옷걸이가 많은 것도 마음에 들구요^^

ㅎㅎ 금고~~~

또~ 차를 먹을 수 있는 세트와 다양한 컵들~~~

뭔가... 좋은 시설에 머무르고 있다는 느낌은 확실히 들죠...

그리고 와인 오프너~

샴푸 등등~~

특히 압권은 두짓타니에서 바라보는 야경이죠^^ 저 니코는 예전 아웃리거[바로가기] 때도 그랬지만, 참 밤에 바라보기에 좋은 호텔인듯 합니다.^^

저기 수영장도 있네요~.. 수영장이.. 문제는 물이 너무 차갑더군요.. 알 수 없지만, 차가웠어요.ㅠㅠ.

뭐 그래도 야경은 멋지니까요^^

앗.. 제가 생각하는 그래도 괌 최고의 호텔은 아웃리거라고 생각합니다.^^.

물도 차갑기도 하고, 거기에 비해 사람은 낮에는 또 너무 많더라구요...ㅠㅠ

괌 투몬비치가 또 멋있죠.. 두짓타니는 위치는 정말 좋은 곳에 잡은 것 같습니다.

다시.. 니코~~~~ 배경 사진^^

두짓타니 저 TV... 외부에서 연결하기 어렵더군요... 뭔가 조작이 아주 어려웠습니다. 저희는 여행때 작은 노트북을 들고 보고싶었던 드라마를 넣어가는데 두짓타니는 TV 연결이 쉽지 않았어요ㅠㅠ. 테라스쪽 책상쪽 벽에 HDMI 단자가 있는데 거기에 연결하고, TV 리모콘에서 외부입력 HDMI를 선택하면 됩니다.^^

아.. 아가 미바뤼는 저 자리를 무쟈게 좋아 했습니다.

저기서 그림그리는 걸 좋아하더라구요~~~ 마트에서 산 색연필로 언더워터월드에서 공짜로 얻은 그림그리는 종에 엄청 그림 그리는중...

딱 저 정도 크기에 저 의자가 편안한 가봐요^^

두짓타니는 짧게 머무를때는 어쩌면 편안하게 있다가 갈 수 있을지 모릅니다.

아~~ 아가 미바뤼의 신발입니다. 배경을 잘 잡았죠^^

여기는 부페... 두짓타니의 음식은 솔직히.. 하나도 맛이 없습니다. 괌에서 맛집을 찾기가 어렵지만, 정말 너무하다 싶을 정도로ㅠㅠ. 

두짓타니의 문제점은 음식이 맛이 없다는 것과, 더 큰 문제는 햇반 같은 것을 돌릴 전자레인지가 층마다 혹은 격층마다 비치된 것이 아니라, 프런트로 내려가야만 한다는 것입니다. 왜 그런 정책을 가지게 되었는지는 모르지만, 전자레인지를 자주 이용하게 되는 우리 입장에서는 아주 불편하더라구요. 제일 불편했던 호텔이 하얏트였는데, 그래도 괌 하얏트는 1층 편의점에 있어서 편하게 이용했는데, 두짓타니는 프런트에 맡겨야 하니까. 은근 불편했습니다.ㅠㅠ.

물론 저렇게 이쁜 야경이 있지만 말이죠~...

아.. 두짓타니의 또 하나 큰 문제는... 세탁실이 없습니다. 괌에서는 물놀이가 엄청 많고, 땀도 엄청 많이 흘려서, 코인 세탁기를 참 유용하게 사용합니다. 괌 아웃리거, 괌 하얏트, 레오팔레스, 괌 플라자, 괌 퍼시픽 스타, 괌 온워드 호텔.. 저희가 경험했던 이 모든 호텔에는 다 코인 세탁기와 건조기가 있어서 정말 저렴하게 하루종일 입은 옷을 딱 4~5달러면 세탁과 건조를 모두 할 수 있었습니다. 한 두시간 정도 걸리지만, 돌려놓고 놀고 있으면 되거든요... 그러나 두짓타니에는 없었습니다.ㅠㅠ. 룸서비스를 이용해야하는데... 그게 너무 비싸니까요ㅠㅠ. 

뭐 아무튼.. 어쩌면 , 태교여행이나, 신혼여행으로 고급스러운 호텔에 머무르는 것을 원하신다면 두짓타니도 괜찮을 것 같습니다. (저는 비추입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남태평양 괌 | 아가나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2.13 09:26 신고

    세계적으로 태국 호텔이 참 잘 되어 있습니다
    제일 친절한 호텔도 태국 호텔이고요^^

  2. BlogIcon 라디오키즈 2017.12.13 11:50 신고

    야경 하나와 바꾸기엔 아쉬웠던 게 많으셨나봐요. 구구절절.ㅎㅎ

  3.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12.13 12:20 신고

    호텔이 참 럭셔리하고 괜찮네요. 요즘 처럼 추운날에는 더 가보고 싶어지네요

  4. BlogIcon 휴식같은 친구 2017.12.13 12:35 신고

    괌 최고의 호텔이라니 가보고 싶네요.
    고급스런 인테리어와 무엇보다 바다전망이 훌륭합니다.

  5. BlogIcon 즐거운 우리집 2017.12.13 13:13 신고

    로비가 정말 색다르네요 ㅎ

  6. BlogIcon Bliss :) 2017.12.13 14:42 신고

    오와~ 전동식 커텐과 차기 세트 눈에 들어왔다가 야경 사진에 뜨아~ 정말 이쁨이쁨입니다. 낮에두 이쁘구요~ 비싼 호텔은....세탁을 맡겨야 해서@.@ 물놀이가 대세인 그곳에서 다소 불편할 수 있었겠네요. 그림 색칠하기에 몰두하고 있는 빨간 구두...아니 운동화의 주인공의 뒷모습 ㅎㅎㅎ 너무 기여워요~ 손빨래하더라도....저는 가보고 싶!!ㅋㅋ습니댱^^

  7. BlogIcon 귀요미디지 2017.12.13 16:24 신고

    와~우
    야경 과 멋진 전경은 넘 좋네요 ㅎ
    호텔 이용의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8. BlogIcon peterjun 2017.12.14 02:41 신고

    비싸서 그런지 비싼 서비스를 활용해야 하는 느낌인 것 같네요. ㅎ
    야경은 정말 아름답네요.
    저 아름다운 풍경을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질 것 같아요. ^^

  9. BlogIcon 봉리브르 2017.12.14 07:52 신고

    두짓타니 호텔 잘 보고 갑니다.
    태국체인이어서
    태국풍이 많이 느껴지나 보네요..

  10. BlogIcon 『방쌤』 2017.12.14 15:09 신고

    뷰가 정말 멋지네요!
    이런 곳에서 1박을 하게된다면,,,
    저는 잠도 안자고 밖만 쳐다보고 있을 것 같아요^^

  11. BlogIcon 드래곤포토 2017.12.14 21:57 신고

    좋은 호텔 소개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

  12. BlogIcon 평강줌마 2017.12.16 15:53 신고

    풍경은 예쁜데 몇 가지 편의 시설이 불편하네요. 전자렌지와 포트가 호텔에서 머물 때 가장 필요하던데. (지극히 한국인이라 라면에 밥 말아먹는 것을 좋아해요.)

    • BlogIcon PinkWink 2017.12.17 20:09 신고

      사실.. 딱 다 맞는 시설이 어디 있겠습니까^^
      그런데 딴건 다 참는데... 역시.. 코인 세탁실이 없는 건 불편하더라구요^^

  13. BlogIcon 초록배 2017.12.18 22:44 신고

    호텔 내부가 마치 미술관 같습니다.^^